.. 아마, 05년 아니면 06년 정도였을 것으로 기억하는데, 일본문화원에서 진행하는 JLPT 1급(당시엔 N1이 아닌 1급이었다) 인증자 대상의 강의가 있었다. 정확한 수업은 기억이 안나지만, 아사히 신문의 사설을 갖고 해석해 보거나, 원하는 주제로 토론을 해보거나 하는 수업이 있었다. 그 토론 내용 중에, 한 훈훈한 총각이 헌법9조 이야기를 꺼냈었다.


.. 당시에 나는 일본이 힘을 갖게 되면 언제든지 헌법 9조를 파기하고 보통국가로 체제 전환할 것이라 생각했고, 일본국민들도 당연히 그 것을 수용할 거란 생각을 했었다. 아니, 국민은 둘째치고 정치가는 당연히 그것을 노릴 것이라 생각했었다.


.. 그런데 그가 이야기 하던 논리는 이랬다. '헌법 9조가 있기 때문에 일본은 평화를 내세울 수 있다. 전쟁이라는 극단적인 길에서 브레이크를 걸 수 있다. 현재도 자위대에 의한 전수방위는 충분히 가능하다. 일본이 먼저 나서서 전쟁을 할 수 있는 여지가 없다는 것을 세계에 공표한 상태로, 평화를 전면에 내세울 수 있지 않나. 세계대전이라는 참혹한 전쟁을 겪었고, 유일한 원폭 피해국가인 일본이야말로 평화를 선언하는 상징적인 의미를 지닐 수 있지 않나.'


.. 당시에는 전면 수용하지 못했지만, 신선한 시각이었고. 지금에 와서는 충분히 이해가 된다. 일본이니까. 어차피 전쟁을 선제적으로 하지 않을 거라면, 그것을 하나의 선언으로 삼을 수도 있지 않을까. 심지어 헌법에 공표하고 세계 평화를 이끌어 나가는 선도국가가 될 수 있지 않을까.


.. 슬프게도, 내 수준 낮은 당시 예상이 현실화 되고, 인류를 위한 한 걸음은 반대로 향할 것 같다.


.. 현지에서 힘내시는, 평화를 사랑하는 일본 시민들께 작게나마 응원을 보낸다.



.. Words of Yu-Tak Kim, the elemental of the wind.





Posted by elofwind

댓글을 달아 주세요

.. 좌파, 좌빨, 사회주의자.

.. 전부 이 나라에서 일종의 낙인처럼 찍혀있는 단어들...



.. 벌초 때문에 내려갔던 제주도.

.. 오랜만에 누나네 집에 갔다가 상콤(!?)한 이야기를 큰 조카에게 들었다.

.. 큰 조카가 이제 중학교 2학년. 나름 역사책도 많이 읽고 상식도 풍부한 녀석인데 이런 말을 하더라.

.. "좌파도 나쁜 건 아닌가 봐요."




.. .....



.. 대체 좌파와 사회주의가 그대들에게  무슨 해악을 끼쳤는가?

.. 대체 얼마나 큰 해악을 끼쳤길래 중학교 2학년 애 입에서 저런 말을 들어야 하는 거냐.

.. 누가 명쾌하게 설명 좀 해다오.

.. 정말로 궁금하다.


.. Words of Yu-Tak Kim, the elemental of the wind.
Posted by elofwin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대문자그랑 2008.09.08 15: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릴때 한국근현대사 관련된 책 읽다보면 책의 흐름이 자연스레 '좌파=나쁜놈' 이란 흐름이 생기지요. 그 흐름 때문이 아닐까 싶습니다만…

    일례를 들자면-

    김구선생이 안두희에게 저격당한 사건에 대한 부분을 떠올려보면, 그를 좌파적 인물로 묘사하고 있지요. 정작 실권을 잡고 있던 우파들은 그를 석방시켰는데 말이지요. :)

    아무것도 모르는 학생들에게 'A라는 사람이 B라는 민족의 지도자를 죽였어. 근데 그 A는 좌파야.' 라고 하면 자연스레 '나쁜놈'이란 이미지가 각인되기 마련이지요.

    그래서인지, 한국의 20대들은 유난히 체게바라, 칼 막스 같은 좌파, 혹은 사회주의자에게 잘 빠져드는것 같기도 하구요.


    큰 정부, 작은 정부라던가 평등과 분배 중시/경쟁원리 중시를 배우는 중학교 사회시간때- 이런 정책들은 주로 진보성향(좌파) 보수성향(우파)에 의해 주장된다. 라고 명확하게 갈라준다면야, 좌파에 대한 시선이 한결 부드러워지겠지만. 그렇게 수업해서 교단에서 정년까지 버틸수 있을지는 의문이네요.





    ...바쁘실텐데 이런 길고도 쓸모없는 리플을 달아놨으니, 그것에 대해선 죄송하단 말씀을.. 후다닥 =3=3 (질문에 대한 저의 결론 : 해악을 끼친건 없으나, 해악을 끼칠것 이라고 주입받기 때문에 중2 애 입에서 저런 말이 나온것.)

    • BEW 2008.09.08 23:49  댓글주소  수정/삭제

      .. 좌파적 인물로 묘사라....

      .. 좌파에 대한 정의조차 없지 않던가? 난 국내 교과서 혹은 수업에서 좌우바, 보수진보에 대한 정의를 가르쳐 준 적은 한 번도 없었던 거 같은데?

      .. 체게바라와 막스 이야기는 좀 다른 거라고 보고 있지만 그건 좀 거대담론과도 맞닿아 있으니 걍 넘기고.

      .. 그나저나 큰 정부 작은 정부 이야기를 중학교 때 배우나? 하도 오래전 일이라 기억이 안난다. 그리고 뭐 그것도 좌우파 나누는 개념은 아니니까 교과서 들어가긴 애매하지.


      .. .......하기사 뭐 이제와서 이데올로기 따위 가르치는 것도 애매하지만..........


      .. 뭐 한국에선 민주주의의 반댓말은 공산주의라고 생각하는 현실이니 지랄은 지랄.

    • 대문자그랑 2008.09.09 00:26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냥 커오면서 그렇게 느낀거 같아요. 좌파에 대한 정의는 물론 없지만 꼭 학교교육만으로 모든 것이 주입이 되는건 아니니깐요. 말하자면, 사회적 분위기+학교교육의 시너지효과라고나 할까요.

      큰 정부/작은 정부 이야기를 꼭 좌우파의 이념적 얘기로 가를건 아니지만, 어떤 정치성향을 가진 사람들이 주장했는가는 설명해줘야하지 않을까 싶네요. 교과서에 명기하라는게 아니라, 교사용 참고서에라도 명기하는 뭐 그런-


      민주주의의 반댓말은 공산주의+사회주의 기도 하고, 그냥 북한(+소련+중국)이라는 단어를 그 반댓말로 생각하기도 하지요. ㅇㅇㅇ

    • BEW 2008.09.09 01:16  댓글주소  수정/삭제

      .. 이보세요.

      .. 교사가 그걸 모르는게 개그라고 생각 안하냐? 교사 되는 애들 니보다 나이 많은 애들이란다?


      .. 나는 너보다 더 빡센 우파교육을 받았을 게 뻔한데. (너 반공 독후감을 써보거나, 똘이장군 보거나 해봤냐?) 그런게 중요한 게 아니라 사상적으로 열려있을 수 있느냐 하는 거지.

      .. 물론 나야 반골이니까 교육과 무관했다지만 말이다.



      .. 되려 요즘들어 그런 마인드가 생긴다면 우파 교육이 더 심해졌다는 반증인 건지도 모르겠다. 그네들은 좌파 교과서라고 지랄하는 것들이 말이다.

  2. triglav 2008.09.12 12: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위 사회지도층(?)과 다른 길을 가면 좌파지 우리나라는 ㅋㅋㅋㅋ

    박정희,전땡,29만원 시대가 좋았다고 하시는 어르신들이 있는데 빨갱이타령이 없어질리 있나.

    뭐 뉴라이트 꼬라지보면 그 놈의 빨갱이&좌파 떡밥은 영원하겠다만,

    그리고 노무현보고 빨갱이라고 하는데 뭐 할말다했지 ㅋㅋㅋㅋ

    • BEW 2008.09.14 02:19  댓글주소  수정/삭제

      ..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노무현이 어디가 빨갱이냐 ㅋㅋㅋㅋㅋㅋ

      .. 에혀~~~

.. http://www.joseilbo.com/news/news_read.php?uid=72476&class=7

.. 웬 일이야? 이런 개념 법안을.

.. 간단 요약. 100만원까지 도서구입비는 소득공제시키겠다.

.. Words of Yu-Tak Kim, the elemental of the wind.
Posted by elofwin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Rivian 2008.07.17 14: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제 '전자책도 도서에 포함해야 하는가' '만화책은 도서에 포함해야 하는가' '포함한다면 과연 만화책따위(!)의 구입비도 소득공제해줄 가치가 있는가' 같은걸로 한참 싸우다 흐지부지되겠지...안봐도 삼천리 -3- ~

    • BEW 2008.07.17 15:11  댓글주소  수정/삭제

      .. 뭐 그렇겠지만... 서점에서 구입한 걸 인정하는 정도로 어케 되지 않을까... 아니면 잡지/만화 제외한 도서에 대한 카테고리를 따로 준비한다던가...

      .. 사실 이거 법안 통과되면 서점 입장에서도 매출 증대를 노릴만한 거라서 괜찮다고 보거든. 잘만하면 괜찮지 싶은데 흠.

.. 最近、韓国語をハングルと言うことがよく見える。ちょっとだけ考えたらとこか間違ったところに気付く。それは、言語と文字の差である。

.. 日本のNHKでは、ハングル講座がある。これは間違っている。韓国語・朝鮮語講座が正解だ。ハングルは文字の名で言語じゃない。それからか、日本では「ハングル語」とか「ハングル文字」とか言う言葉まである。

.. 韓国は南の国、朝鮮は北の国。韓国では「南韓」と「北韓」と行っている。朝鮮では「南朝鮮」と「朝鮮」。日本では「韓国」と「朝鮮」、または「韓国」と「北朝鮮」だ。この記事では「韓国」と「朝鮮」でする。

.. 昔は「韓国語講座」だったあの番組がなぜ「ハングル講座」になったのか、それは日本にある二つの在日団体のせいだ。韓国人の団体「民団(ミンダン)」と朝鮮人の団体「朝総連(ゾチョンリョン)」。

.. 問題は「韓国語」と「朝鮮語」が同じような言語であるからだ。両方共に文字はハングルを使っている。言語の方は今になっては少し違うようになったが、元々が同じ言語だから表現とか名詞とかの差はあるけどほとんど同じ言語だ。

.. だから、問題になった。「韓国語講座」と題名を付いたら朝鮮語の講座にはならない。反対に朝鮮語講座では韓国語ではない。そして、政治と外交の問題が掛かっているのだ。それで出たのがあの「ハングル講座」だ。どっちもハングルを使うから。

.. でも、これは間違っている。「英語講座」は「アルファベット講座」とは言えない。「中国語講座」は「漢字講座」とは言えない。言語の講座だから。韓国語と朝鮮語だけがあの問題があるのだ。

.. まぁ、日本は上に書いた問題もあってそうだけど、もっと問題になるのは韓国人の方だ。時々こんな会話を言われる

.. A : あの講義なんだけど、英語でやるのか。
.. B : いや、ハングルだ。

.. って。英語の後になぜハングルがでるのか。言語の受けは言語。文字の受けは文字じゃないのか。そして、こんなことはみんな見ていても誰も話さない。

.. ー 待望の期待作!ハングル化発売決定!!

.. ハングル化は文字だけをハングルで変わったことを言うのだ。ハングル化じゃなくて韓国語化が正解だ。

.. 言語と文字は違う。この前、南東アジアの模国で「ハングル」を国家公用文字で使おうとする話があった。で、その国の人が韓国語とか朝鮮語を言うのか、そうじゃない。ただ、文字だけをハングルでするのだ。

.. 自分の国の言語と文字の名を間違う国民なんて珍しいというか…それほどハングルが好きなのか…、まぁ、どうでもいいけど、言語は韓国語、文字はハングルそれだけには注意するほうがいいと思う。


.. 최근 한국어를 한글이라고 말하는 것이 자주 보인다. 조금만 생각하면 어딘가 잘못되어 있다는 것을 느기게 된다. 그것은 언어와 문자의 차이다.

.. 일본의 NHK에는 한글강좌가 있다. 이것은 잘못된 것이다. 한국어/조선어강좌가 정답이다. 한글은 문자의 이름으로 언어가 아니다. 그 때문인지 일본에서는 「한글어」라던가 「한글문자」라는 말도 있다.

.. 한국은 남쪽 나라, 조선은 북쪽 나라. 한국에서는 「남한」과「북한」이라 한다. 조선에서는 「남조선」과「조선」. 일본에서는 「한국」과「조선」또는 「한국」과「북조선」이다. 이 글에서는 「한국」과 「조선」으로 한다.

.. 예전에는 「한국어강좌」였던 저 방송이 왜 「한글강좌」가 됐을까. 그것은 일본에 있는 두개의 재일단체 때문이다. 한국인의 단체 「민단」과 조선인의 단체 「조총련」.

.. 문제는 「한국어」와 「조선어」는 비슷한 언어이기 때문이다. 양쪽 모두 문자로는 한글을 사용하고 있다. 언어에서는 이제 와선 조금 달라졌지만 원래가 같은 언어여서 표현이라던가 명사의 차이가 있긴 해도 거의 같은 언어다.

.. 그래서 문제가 됐다. 「한국어강좌」라 이름을 붙이면 조선어의 강좌가 아니다. 반대로 조선어강좌에서는 한국어가 아니다. 그리고 정치와 외교문제가 걸려있는 것이다. 그래서 나온 것이 저 「한글강좌」다. 어느 쪽이든 한글을 사용하니까.

.. 하지만 이것은 잘못되어 있다. 「영어강좌」는 「알파벳강좌」라고 말할 수 없다. 「중국어강좌」는 「한자강좌」라고 말할 수 없다. 언어의 강좌이기 때문에. 한국어와 조선어만이 이 문제가 있는 것이다.

.. 뭐 일본은 위에 적은 문제도 있어 그렇지만 더 문제가 되는 것은 한국인 쪽이다. 가끔 이런 이야기가 들린다.

.. A : 저 강의 말야 영어로 하냐?
.. B : 아니, 한글이야.

.. 라고. 영어 뒤에 어째서 한글이 나오는 것인가. 언어를 받으면 언어. 문자를 받으면 문자가 아닌가. 그리고 이런 것은 모두 보고 있어도 아무도 이야기 하지 않는다.

.. - 대망의 기대작! 한글화 발매 결정!!

.. 한글화는 문자만을 한글로 바꾼 것을 말하는 것이다. 한글화가 아니라 한국어화가 정답이다.

.. 언어와 문자는 다르다. 요 전에 동남아시아의 모국에서 「한글」을 국가공용문자로 사용하려는 이야기가 있었다. 그래서 그 나라 사람이 한국어라던가 조선어를 말하나. 그렇지 않다. 그저 문자만을 한글로 하는 것이다.

.. 자기 나라의 언어와 문자의 이름을 틀리는 국민이라니 놀랍다고 할까… 그만큼 한글이 좋은 것일까…, 뭐 아무래도 좋지만 언어는 한국어, 문자는 한글 그것만큼은 주의하는 편이 좋다고 생각한다.

.. Words of Yu-Tak Kim, the elemental of the wind.
Posted by elofwind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eienEst 2004.09.01 21: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 이전에 국내에선 '한국어'란 개념이 없었지 혼동이전에 한글=한국어라는 식으로 굳어버렸으니.이미 '한글'이란 단어 자체가 문자만이 아닌 언어를 포함한 개념이 된 것으로 받아들여야 할 듯.

  2. BEW 2004.09.01 21: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eienEst//라기엔 난 어릴 때부터 언어=한국어, 문자=한글 이라고 듣고 큰 거 같은데.. -_-; 어쨌거나 확실히 구분해야함. 글은 글이고 말은 말이지.

  3. 南無 2004.09.02 12: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eienEst// 그러니까 정해야할 문제라고 봅니다. 한국=조선반도와 만주를 차지하는 나라(헉!), 한국어=한국에서 쓰는 말, 한글=24개 글자로 세상 모든 언어를 자유롭게 표현할 수 있는 독창적 문자.

  4. 南無 2004.09.02 12: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만약에 저렇게 정의한다면 한국어=한글이란 등식은 너무 아깝지 않습니까? 모두들 한글을 자랑스럽게 여기기 때문에 한국어=한글이냐 한국어≠한글이냐 생각하는 듯 하고 저는 그런 의미로 후자입니다. 이런 제 생각에 대해서는 나중에 쓸 생각입니다. (원래 내가 먼저 쓸 생각이었는데 BEW 자식이 선수친 것임)

  5. BEW 2004.09.02 13: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南無//ㅎㅎ 원래 선수 필승. 아직 한국=조선반도와 만주를 차지하는 나라...에는 좀 이견이 있지만. (실질적으로 한반도 북부는 조선이 차지하고 있기 때문에...) 뭐 어쨌거나. 선수필승 (ㅇㅎㅎ) 왜 구분해야 하는지에 대해서는 ....내가 쓰려고 했는데 그냥 형이 쓰셈. (귀찮소)

  6. 南無 2004.09.02 14: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BEW// 소재는 비슷하지만 주제는 조금 다르므로 용서...는 무슨 얼어죽을 용서!!!!!!!!!뷁!

  7. aniki 2004.09.03 23: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실로 그렇군..
    {한글, 카나, 알파벳, 한자}, {한국어, 일본어, 영어, 중국어}로 분류하면 명백하군..

  8. BEW 2004.09.04 02: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南無//그러니까 얼렁 글 써주셈 ㅎㅎㅎ

    .. aniki//음. 실로 그러하지. 문자와 언어를 다로 놓고 보면 그렇게 되는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