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좌측은 PC판, 우측은 PS3판.



.. PS3 버전은 발매 후 얼마 안되어 클리어 했고, PC버전은 새로이 컴퓨터를 조립하고 난 다음 뭘 할까 하다가 스팀에서 75% 세일을 때려서 그냥 사서 플레이 했다. 위 사진은 그냥 둘 다 틀어본 사진이고, PS3 버전은 실제로는 거실의 42" PDP로 플레이 했다.





.. 결론적으로, 언챠티드가 재밌다면 당신은 거의 90% 이상의 확률로 이 게임도 즐겁게 할 수 있다. 끝.



.. Words of Yu-Tak Kim, the elemental of the wind.

Posted by elofwind

댓글을 달아 주세요


.. 무슨 말이 더 필요할까!!!!! 물론 예판넷이 내가 다니는 회사를 차단해놓은 관계로 프리덤 에디션은 놓치고 부랴부랴 마님께 연락해서 조인 오어 다이 에디션이라도 구하긴 했는데 어쨌건 빡치는 일이고. 뭐 그래도 샀으니 기쁜 마음으로 개봉기. 사실은 게임 먼저 해야 하는데 사진 찍어야 한다는 일념으로 게임도 안하고 이러고 있는 내가 진심 미친놈인가 싶기도 함.





.. Words of Yu-Tak Kim, the elemental of the wind.







Posted by elofwind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0/01/04 - .. ASSASSIN'S CREED(XBOX360)

2011/10/31 - .. ASSASSIN'S CREED BROTHERHOOD(PS3)



.. 클리어한지는 반년인지 1년인지 되었지만 그동안 글을 안 썼기에 끄적끄적.


.. 뭔가 스토리적으로 머리 속에서 정리가 안되어서 그런가 내용은 좀 뜬금 없는 느낌이 있었지만 그럭저럭 떡밥 회수를 반정도 한 것 같기도 하고 뭐……. 근데 뭔가 스토리를 제대로 알기 위해서는 너무 파고들어야 하는 게임 디자인이라 그정도는 못하겠고 그냥 어디 정된 사이트나 도움을 받는 그런 정도.


.. 폭탄 조합은 뭐 잘 쓰면 좋았지만 여전히 전투가 쉬운편이라서 굳이 반드시 필요한 녀석은 아니었고. 새로 생긴 액션이 뭐 중요했냐 하면 그냥 소소한 재미였고. 야심차게 도입한 듯한 거점 방어는 솔직히 재미 없었다. 네트워크 대전은 뭐 그냥저냥 그랬고.


..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스탄불의 모습은 아름다웠고, 여전히 도시를 돌아다니는 건 즐거운 일이었다. 기본 시스템 자체가 탄탄해서 그냥, 단순한 플레이 자체는 매우 만족스러웠다. 사실 브라더후드 때의 느낌을 거의 재탕하는게 아닌가 하는 기분이지만(글마저) 어쨌거나 그만큼 잘 된 게임이다.


.. 어쌔신 크리드를 안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비판받는 요소도 그대로,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칭찬받는 요소도 그대로. 뭐 그랬던 느낌. 결론은 떡밥 회수용 게임이랄까.


.. 어쨌거나 3 개봉기 올리려고 보니 레벨레이션에 대한 감상이 빠져있길래 적어 봄.



.. Words of Yu-Tak Kim, the elemental of the wind.


Posted by elofwind

댓글을 달아 주세요



.. 위닝하려고 샀는데 위닝이 너무 많이 달라져서 적응을 못하고 있………………….

.. 암튼 사긴 샀으니 앞으로 열심히 해야긴 해야겠는데 정작 할 시간이 많을지는 스스로도 의문 ㅡ.,ㅡ; 위닝 적응하는데만 시간 엄청 걸릴 것 같은데!


.. Words of Yu-Tak Kim, the elemental of the wind.
Posted by elofwind
TAG PS3, WE2011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