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황'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10.11 .. 근황 2011.10.11. (2)
.. 1. 6월부터 거의 최악의 일정이 계속되어 왔습니다. 2월쯤부터 원래 하던 일과 다른 프로젝트에 투입되서 머리를 짜내던 중에 1주면 끝날 줄 알았던 소방수 기획이 3주간 밤샘이란 결과로 나타났던 때입니다. 사실 최후까지 마무리 하지 못하고 원래 일로 돌아와야 했기에 지금 나온 결과물을 보면 약간의 아쉬움이 있지만, 그래도 끝까지 마무리 잘 해주신 동료 분들께 많은 감사를 드립니다.

.. 2. 7월 부턴 그야말로 폭풍과 같은 야근의 나날이었습니다. 8월말까지 무언가를 만들어 보려고 있는 걸 다 짜냈는데 욕심이 커서 그야말로 모두가 헬 게이트를 열어버린 상황(옆나라에선 데쓰 마치라고 하더군요). 날을 새거나, 하루에 3~4시간 자거나. 심지어 잉여질도 제대로 못할 정도로 꽉 막힌 상황이었습니다. 심지어 8월말도 무리여서 9월초까지 있는한 최대한을 짜내었죠. 그래서 나름 팀원들 모두 '이 정도면 생각보다 정말 괜찮은데?'라며 전의를 복돋울 수 있을 정도로 만들었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러나……

.. 3. 막상 시연 버전을 들고 갔다가 기획 방향에 대해서 신나게 깨졌습니다. 그래픽이나 프로그래밍은 정말 괜찮게 나와서 이야기 나오진 않았어요. 다만 기획 방향이……………………. 그래서 9월 중순부터 좀 헤롱헤롱 댔네요. 지금은 이제 뭔가 다시 들고 가야 하는데 이제야 컨디션이 좀 올라와서 미묘합니다. 왜 저는 일정이 다 되야 정신이 차려질까요. 그런 관계로 앞으로 또 한창 바빠질 것 같네요. 올 연말까지도 정신 없이 바쁠 듯.

.. 4. 그래도 부부 더비(10월 16일. 울산-포항)는 보러 갈 거고, 포항 플옵 경기도 보러 갈 겁니다. 그거라도 안 보면 억울해서리 ㅠㅠ

.. 5. 벽의 궤적이 도착해서 플레이 개시 했다가 초반 한시간 분을 날려 먹어서 다시 해야하는데 막 의욕이 안나요 OTL

.. 6. 마님이 친구 결혼식 때문에 친정 가 계십니다. 생각보다 더 쓸쓸하네요. 이래서 결혼한 다음엔 다시 혼자가 될 수 없는 듯. 보고 싶습니다. 그리고, 사랑합니다.


.. Words of Yu-Tak Kim, the elemental of the wind.
신고

'일상다반사日常茶飯事' 카테고리의 다른 글

.. 모두들 소원 성취 하시길.  (0) 2012.09.30
.. T24 축제 후기  (2) 2012.09.08
.. 근황 2011.10.11.  (2) 2011.10.11
.. 블로그 이전 완료.  (2) 2010.11.11
.. 일본 출장 갑니다.  (8) 2009.07.06
.. 복귀했습니다.  (6) 2008.12.28
Posted by elofwind
TAG